GIFF 가이드

   GIFF 가이드    강릉포럼

POST COVID-19: 뉴노멀 시대의 영화제

제2회 강릉국제영화제는 지난해에 이어 세계 각국을 대표하는 국제영화제 조직위원장들과 집행위원장들을 초청, COVID-19가 야기한 팬데믹 사태를 맞아 각각의 국제영화제의 경험 및 대응 방식을 서로 공유하고, 뉴노멀 시대를 맞이하는 영화제의 비전과 지속 가능한 패러다임을 논의하는 자리를 마련한다. (前) 토론토국제영화제 조직위원장 피어스 핸들링이 기조 발제를 진행하고, 해외 패널들은 온택트로, 국내 패널들은 현장에서 영화제의 새로운 모델과 영화제 본연의 모습에 대한 밀도 있는 토론의 자리를 갖는다.

일시
2020년 11월 6일(금) 10:00
장소
라카이 샌드파인 리조트
사회
김홍준 (강릉국제영화제 예술감독)
기조발제
피어스 핸들링 (前 토론토국제영화제 조직위원장)
포럼패널
해외영화제 (10명-가나다순)
마르틴 떼루안느 (브줄국제아시아영화제 조직위원장)
마에다 슈 (후쿠오카아시아영화제 집행위원장)
사무엘 하미에르 (뉴욕아시아영화제 집행위원장)
사브리나 바라체티 (우디네극동영화제 집행위원장)
윌프레드 웡 (홍콩국제영화제 조직위원장)
조안 고 (말레이시아국제영화제 조직위원장)
카를로 샤트리앙 (베를린국제영화제 예술감독)
키릴 라즐로고브 (모스크바국제영화제 집행위원장)
펠리페 알쥬르 (카르타헤나콜롬비아국제영화제 예술감독)
히사마츠 타케오 (도쿄국제영화제 집행위원장)
국내영화제 (6명-가나다순)
박광수 (서울국제여성영화제 집행위원장)
배창호 (울주세계산악영화제 집행위원장)
신철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집행위원장)
이준동 (전주국제영화제 집행위원장)
전양준 (부산국제영화제 집행위원장)
조성우 (제천국제음악영화제 집행위원장)